2020.04.07 (화)

  • 맑음속초9.9℃
  • 맑음2.0℃
  • 맑음철원0.6℃
  • 맑음동두천3.0℃
  • 맑음파주1.8℃
  • 구름많음대관령-1.2℃
  • 박무백령도6.9℃
  • 구름조금북강릉9.4℃
  • 구름많음강릉11.2℃
  • 구름많음동해11.4℃
  • 맑음서울6.3℃
  • 박무인천7.1℃
  • 구름많음원주5.8℃
  • 흐림울릉도10.8℃
  • 맑음수원4.2℃
  • 구름많음영월5.2℃
  • 구름많음충주3.0℃
  • 맑음서산3.2℃
  • 흐림울진9.3℃
  • 맑음청주7.6℃
  • 구름조금대전6.3℃
  • 흐림추풍령7.0℃
  • 구름많음안동7.5℃
  • 흐림상주8.1℃
  • 구름많음포항10.6℃
  • 구름많음군산6.1℃
  • 흐림대구9.9℃
  • 구름많음전주6.0℃
  • 구름조금울산9.6℃
  • 구름많음창원8.6℃
  • 구름많음광주7.0℃
  • 구름조금부산10.2℃
  • 구름조금통영7.9℃
  • 구름조금목포7.4℃
  • 구름조금여수9.7℃
  • 맑음흑산도7.6℃
  • 구름많음완도9.1℃
  • 구름많음고창4.4℃
  • 구름많음순천7.0℃
  • 맑음홍성(예)7.3℃
  • 구름조금제주10.1℃
  • 맑음고산10.4℃
  • 구름조금성산10.2℃
  • 맑음서귀포10.8℃
  • 흐림진주5.7℃
  • 구름많음강화5.4℃
  • 맑음양평4.4℃
  • 맑음이천5.4℃
  • 맑음인제2.2℃
  • 맑음홍천3.1℃
  • 구름많음태백4.9℃
  • 구름조금정선군3.8℃
  • 구름많음제천1.8℃
  • 구름많음보은2.5℃
  • 구름많음천안3.9℃
  • 맑음보령3.4℃
  • 구름많음부여3.1℃
  • 구름많음금산2.8℃
  • 구름많음4.4℃
  • 구름많음부안5.7℃
  • 구름많음임실1.7℃
  • 구름많음정읍4.2℃
  • 구름많음남원3.2℃
  • 구름많음장수0.5℃
  • 구름많음고창군3.5℃
  • 구름많음영광군3.5℃
  • 구름조금김해시9.2℃
  • 구름많음순창군3.2℃
  • 구름많음북창원8.5℃
  • 맑음양산시7.4℃
  • 구름많음보성군7.5℃
  • 구름많음강진군7.5℃
  • 구름조금장흥5.4℃
  • 구름많음해남4.6℃
  • 구름많음고흥8.5℃
  • 흐림의령군5.5℃
  • 구름많음함양군5.4℃
  • 구름많음광양시9.1℃
  • 구름많음진도군5.9℃
  • 흐림봉화5.5℃
  • 구름많음영주6.5℃
  • 흐림문경6.2℃
  • 흐림청송군3.4℃
  • 흐림영덕10.7℃
  • 흐림의성3.3℃
  • 흐림구미8.5℃
  • 구름많음영천8.8℃
  • 구름많음경주시8.7℃
  • 구름많음거창4.5℃
  • 구름많음합천5.9℃
  • 맑음밀양6.0℃
  • 흐림산청6.5℃
  • 구름조금거제7.3℃
  • 구름많음남해8.0℃
직장인의 고질병 ‘안구건조증’ 예방법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강과학

직장인의 고질병 ‘안구건조증’ 예방법


온종일 실내에서 PC로 업무를 하는 K씨는 최근 부쩍 건조해진 눈 때문에 고생이 많다. 수시로 인공눈물을 넣고, 책상에 가습기까지 올려뒀지만 좀처럼 나아지지 않는다. 출퇴근길에는 찬바람을 맞아 눈물이 줄줄 흐르기까지 한다. 덕분에 유일한 취미인 독서조차 즐기지 못하고 있다.

안구건조증은 PC와 스마트폰, 태블릿PC 등 각종 전자기기를 장시간 이용하는 현대인과 떼려야 뗄 수 없는 질환인데요. 위 사례의 K씨처럼 건조한 사무실에서 온종일 모니터를 쳐다보는 직장인이라면 안구건조증을 겪을 가능성이 더욱 높습니다.

 

안구건조증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빅데이터를 통해 매년 200만 명 이상이 안구건조증으로 병원을 방문한다는 사실을 알 수 있는데요. 지난해 안구건조증 환자 10명 중 6명이 20~50대인 것으로 나타나 청장년층의 눈 건강에 적신호가 켜졌음을 증명하고 있습니다.

2018년 안구건조증 환자는 총 257만 4343명이었으며, ▲20대 30만 6400명 ▲30대 32만 2741명 ▲40대 41만 9323명 ▲50대 50만 7086명을 기록했습니다. 아울러 여성(172만 6690명)이 남성(84만 7653명)보다 2배 이상 많았는데요. 왜 이렇게 많은 직장인이 안구건조증의 불편함을 겪고 있는 걸까요?

 

직장인의 고질병, 안구건조증

안구는 점액층과 수성층, 지방층으로 이뤄진 ‘눈물막’으로 덮여 있어 언제나 부드럽고 촉촉하게 유지됩니다. 그러나 세 단계의 눈물막 중 하나라도 제 기능을 하지 못하면 눈이 건조해지게 되는데요. 안구건조증은 원인과 증상이 다양하고, 안약을 넣거나 약을 먹는다고 무조건 나아지는 것도 아니기에 정확한 정보를 알아두고 올바르게 대처해야 합니다.

 

안구건조증의 증상

흔히 ‘안구건조증’이라고 하면 눈에 모래가 들어간 것처럼 뻑뻑하고 따가운 느낌을 떠올리는데요. 바람이 불면 눈물이 나거나 이유 없이 자주 충혈되는 것도 안구건조증 증상입니다.

이 외에도 두통, 눈의 피로, 눈부심, 안구 통증, 눈곱과 같은 분비물 등 다양한 증상이 나타날 수 있으며, 눈의 불편함 때문에 공부나 업무에 집중하기 어려워집니다. 심한 경우에는 빛에 지나치게 예민해지거나 시력이 낮아진 듯 느낄 수 있습니다.

 

안구건조증

 

안구건조증의 원인

앞서 말했듯이 안구건조증은 세 개의 층으로 구성된 눈물막의 이상으로 발생하며, 다양한 요인의 영향을 받습니다.

류마티스성 관절염이나 비타민A 결핍증, 만성 결막염, 갑상선 질환 등 다른 질병에 의해 눈이 건조해질 수 있으며, 항생제, 항히스타민제, 이뇨제와 같은 약물에 의해 눈물이 마를 수도 있습니다. 젊었을 때에는 괜찮았지만, 나이를 먹으며 눈물 분비량이 감소하거나 갱년기에 여성호르몬이 줄어 안구건조증을 호소하는 사람도 있습니다.

직장인 안구건조증의 가장 큰 원인은 환경 요인입니다. 보통 사람은 5초마다 한 번씩 눈을 깜빡이며 안구의 눈물을 교체합니다. 그러나 전자기기를 보면 자연스레 눈을 깜빡이는 횟수가 줄어들어 눈물막의 상태가 흐트러지게 됩니다.

여기에 피로와 스트레스, 영향 불균형에 의한 호르몬 변화까지 더해지면 극심한 안구건조증 증상을 경험하는데요. 난방기구를 가동하는 겨울에는 적절한 실내 습도가 유지되지 않아 눈물이 더 빨리 증발하게 돼 안구건조증 증상이 더 심해지기도 합니다.

 

안구건조증의 진단과 치료

안구건조증은 특정 검사만으로 진단하기 어렵기에 세극등 현미경 검사와 눈물막 안정성 검사, 눈물 분비량 검사 등 여러 가지 검사를 진행합니다. 검사 결과를 종합해 안구건조증으로 진단을 받으면 꾸준히 치료해야 하는데요. 안구건조증은 업무능력 저하 등 생활에 불편함을 초래하지만, 잘만 관리하면 그리 위험한 질환은 아닙니다. 다만, 대부분 만성적이며, 드물게 각막 손상 등 합병증을 초래할 수 있어 주의해야 합니다.

치료 방법으로는 인공눈물·안약 점안, 염증치료, 눈 찜질, 눈꺼풀 청결제 등이 있으며, 이러한 방법만으로 증상이 나아지지 않는다면 수술적 치료를 고려할 수 있습니다.

안구건조증 수술은 눈에서 분비된 눈물이 흘러나가는 눈물점(눈물길)을 폐쇄함으로써 눈물이 눈에 오래 머무를 수 있도록 하는 방식입니다. 일시 폐쇄, 영구 폐쇄, 기구 삽입 폐쇄, 전기 소작 폐쇄 등 종류가 다양하므로, 의료진과의 상의 후에 알맞은 방법으로 수술해야 합니다.

 

직장인 안구건조증 예방 방법

사람은 누구나 장시간 TV를 보거나 컴퓨터 작업을 할 때 눈의 피로를 느낍니다. 이럴 때에는 인공눈물 점안이나 휴식이 도움되지만, 오랜 기간 안구건조증으로 불편함을 겪고 있다면 평소 생활 습관부터 점검해야 합니다.

40~50분 정도 업무에 몰두한 후에는 잠시 휴식을 취하고, 실내가 너무 건조하다면 가습기를 활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퇴근 후 귀가해 온찜질이나 마사지로 눈의 피로를 푸는 것도 안구건조증 예방에 도움이 됩니다.

아울러 머리 염색이나 과도한 스트레스, 수면 부족, 콘택트렌즈 착용, 눈에 자극을 주는 메이크업, 안구의 건조함을 유발하는 약물의 장기복용 등 안구건조증에 악영향을 주는 습관을 바꿔야 합니다.

안구건조증은 한두 번의 치료로 개선되지 않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평소 올바른 생활습관을 유지하고, 눈 건강에 관심을 기울이는 것이 중요합니다.

<자료제공=건강보험심사평가원 블로그>


[자료제공 :(www.korea.kr)]
출처 : 정책정보 - 전체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